상단여백
HOME 뉴스 연예/스포츠
김수찬, 리메이크 '엉덩이' 컴백…방시혁 직접 프로듀싱
[사진-IBS중앙방송]

가수 김수찬이 신곡 '엉덩이'로 컴백한다.

소속사 뮤직K엔터테인먼트 측은 "김수찬이 다가오는 7월 4일 신곡 '엉덩이'로 컴백할 예정"이라며 "이번 신곡은 방시혁 프로듀서가 직접 프로듀싱에 참여했다. 올여름을 대표하는 새로운 섬머송 탄생을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며 18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디지털 싱글 '사랑의 해결사' 발매 이후 1년 반 만에 내놓는 김수찬의 신곡. 또한 올해 종영한 TV조선 '미스터트롯' 출연 이후 첫 신곡으로 컴백을 알렸다. 

이번 신곡 '엉덩이'가 포함된 미니앨범은 '수찬노래방'이란 콘셉트로 이뤄졌다. 코미디 같은 가사로 방송계에 사랑받고 있는 '소개팅 눈물팅', 중독성 짙은 가사와 리듬으로 역주행 중인 '사랑의 해결사' 등 그간 발표했던 곡들도 함께 수록됐다.

타이틀 곡 '엉덩이'는 2003년 바나나걸 프로젝트의 데뷔곡을 리메이크했다.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을 기반으로 한 사운드에 김수찬의 흥을 유발하는 찰진 트로트를 가미해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따라 부를 수 있는 댄스 트로트 곡이다.

김수찬은 지난 4일 신곡 뮤직비디오 촬영을 마치고 현재 컴백 막바지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다음달 4일 발매된다.

 

김현실 기자  siri102@naver.com

<저작권자 © 독도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