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하태경 "심상정, 뺨은 민주당에서 맞고 화풀이는 통합당에""정의당 죽이는 건 통합당 아닌 민주당인데"
[사진-IBS중앙방송]

하태경 미래통합당 의원은 24일 심상정 정의당 대표를 향해 "우리 당 황교안 대표를 고발했다"며 "뺨은 민주당에서 맏고 화풀이는 통합당에 하나"라고 힐난했다.

하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심 대표는 미래한국당 사안이 선거법 위반이라고 주장한다"며 "지금 정의당을 죽이는 것은 미래통합당이 아니라 민주당이다. 온 국민이 다 알아버렸는데 정의당만 그걸 통합당 탓이라고 부르짖고 싶은 것이다"라고 올렸다.

하 의원은 "지금 정의당은 눈 앞이 캄캄할 것"이라며 "민주당의 위성정당 시리즈 창당으로 교섭단체는커녕 생존 자체가 불투명해졌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민주당도 처음에는 눈치 좀 보는 듯 하더니 '더불어시민당'에 이어 '열린민주당'까지 둘 다 연합한다고 공공연히 말한다"며 "이제는 대놓고 정의당의 싹을 잘라내겠다는 것이다"라고 지적했다.

이어 "진중권 교수의 충언에도 불구하고 조국 전 법무부 장관 편들고 민주당 들러리를 서더니 '민주당 맛'을 제대로 보고 있다"고 쏘아붙였다.

 

김진성 기자  id598@naver.com

<저작권자 © 독도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