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연예/스포츠
TV조선 '미스터트롯', 오늘밤 박빙...본선 1라운드 시작
[사진-IBS중앙방송]

TV조선 오디션 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터트롯'이 본선 1라운드를 펼친다.

'미스터트롯' 제작진은 "16일 방송되는 '미스터트롯' 3회에서는 101팀 중 '마스터 예심전'을 뚫고 올라온 본선 진출 참가자들이 '장르별 팀 미션' 경연을 펼치며 1억 원 상금의 트롯맨 쟁탈전에 박차를 가한다"고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는 현역부부터 유소년부까지 팀별로 하나의 장르를 선택해 팀원들끼리 협력과 조화를 이뤄 완성된 무대를 선보이는 합동 미션을 수행한다.

각지의 실력파들이 대거 참여해 예심전에서부터 강력한 우승 후보가 줄줄이 탄생하는 등 힘든 대결이 펼쳐졌던 상황에서 참가자들은 필사적으로 다음 라운드 진출을 위한 무대를 준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의상 공수, 편곡 참여, 고난도 퍼포먼스 준비 등 가창력과 퍼포먼스, 두 마리 토끼를 잡기 위해 사력을 다했다는 후문이다.

공개된 3회 예고영상에서는 정동원, 홍잠언 등 유소년 참가자들 뿐 아니라 이도진, 이찬원 등이 본선 무대를 끝마친 후 눈물을 쏟는 장면이 담겼다.

제작진은 "예심전은 말 그대로 예고편에 불과했다"며 "본선 라운드는 더욱 치열한 접전이 펼쳐질 것"이라고 전했다.

 

김현실 기자  siri102@naver.com

<저작권자 © 독도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