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배민-요기요' M&A…공정위 '기업 결합 심사' 스타트 "30일 기업 결합 신고서 접수"…최장 120일간 심사
[사진-IBS중앙방송]

공정거래위원회가 "요기요와 배달의 민족 기업 결합 관련 신고서를 30일 접수했다"고 밝혔다.

기업 결합 심사 기간은 신고일로부터 30일이다. 필요한 경우 90일 범위에서 더 연장할 수 있지만 이는 자료 보정에 들어가는 기간이 제외된 순수한 심사 기간이다. 자료 보정 기간을 포함한 실제 기간은 120일을 초과할 수 없다.

공정위는 "요기요-배달의 민족 인수·합병(M&A)은 국민 생활과 밀접한 플랫폼 사업 분야이면서 배달 애플리케이션 분야 주요 사업자 간의 기업 결합"이라면서 "공정거래법(독점 규제 및 공정 거래에 관한 법률) 규정에 따라 면밀히 심사하겠다"고 전했다.

 

이주영 기자  dklee2006@naver.com

<저작권자 © 독도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