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나경원 "국민포기 정권, 인권유린 정권"
[사진-전국뉴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15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북한 선원 2명을 정부가 강제 추방한 것에 대해 "북한 주민은 헌법과 판례상 우리 국민이고, 귀순을 요청한 즉시 대한민국 국민의 지위를 획득함에도 귀순 의사를 묵살하고 사지로 내몰아 쫓아버렸다"며 "귀순 의사를 표시해 대한민국 국민이 됐는데 강제 퇴거한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전하며 "문재인 정권은 국민포기 정권, 인권유린 정권"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나 원내대표는 문재인 대통령이 변호를 맡았던 '페스카마호 선상 살인 사건'(1966년)을 언급하면서 "문 대통령은 '가해자들도 동포로서 따뜻하게 품어줘야 한다'고 변론했다"며 "조선족 살인사건 가해자는 동포로서 품어야 하고, 헌법상 국민인 북한 주민은 사지로 내쫓아도 되는가"라고 물었다.

나 원내대표는 이어 "유엔이 직접 조사에 착수하겠다고 밝히고 국제앰네스티가 규탄의 목소리를 높였다"며 "전 세계적으로 지탄받을 반인권적 탄압에 하루아침에 대한민국이 인권 후진국으로 전락하고 말았다"고 밝혔다.

 

 

이주영 기자  dklee2006@naver.com

<저작권자 © 독도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