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연예/스포츠
'배가본드' 수지 립만 발라도 매력 포텐…'설렘 주의'
[사진-전국뉴스]

지난 28일 밤 방영된 블록버스터 드라마 ‘배가본드’가 긴장감 가득한 액션신과 다양한 볼거리로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배가본드는 민항 여객기가 테러범의 소행으로 추락하면서 스턴트맨 출신의 일반인 차달건(이승기)과 국정원 요원 고해리(배수지)가 은폐된 진실을 추적해나가는 내용으로 거대한 베일에 싸인 진실과 비밀이 서서히 모습을 드러내며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지난 1, 2회 이후 여객기 추락이 단순 사고가 아닌 테러임을 직감한 후부터 차달건과 고해리가 함께 작전을 펼치는 등 빠른 극 전개와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액션 신들이 펼쳐지고 있는 상황.

특히 28일 방송에는 새로운 인물인 기태웅(신성록)이 등장하면서 또 다른 관계 구도로 긴장감을 더 하고 있다.

배가본드에서 국정원 요원 고해리 역을 맡은 배우 수지는 세련된 걸크러쉬 매력과 다소 실수를 범하기도 하는 귀여운 모습을 오가며 다양한 매력을 뽐내고 있다.

이번 28일 방송에서는 극 중 고해리(배수지)가 짝사랑하는 기태웅(신성록)과 마주치고 당황해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고해리는 찰나의 순간에도 예뻐 보이고 싶은 마음에 황급히 뒤돌아서 립스틱을 꺼내 바르며 시청자들에게 짝사랑의 두근거림을 전했다.

 

김현실 기자  siri102@naver.com

<저작권자 © 독도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