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나경원 "여당 한·일관계 발전 막고 있어"
[사진-전국뉴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대대표는 8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한국·일본의 통상 분쟁과 관련 "여당이 초강력 대응책을 이야기하면서 반일 감정을 부추기고 정치적으로 활용하는 것이 아닌가 우려된다"며 "국회에서 정치권이 할 일은 보복을 멈추고 위기를 극복하는 것에 중점을 둬야 한다"고 전하며 "역사 갈등을 경제보복으로 가져가는 일본 정부의 행태나 이를 반일감정으로 되갚겠다는 여당이 한·일관계의 발전을 막고 있다"고 비판했다.

나 원내대표는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7일 한국 정부의 대북 제재 위반 가능성을 거론한 것에 대해 "역사 갈등, 경제 갈등을 가져가더니 안보갈등까지 확대시키고 있다"며 "근거 없는 이 발언에 대해 아베 총리가 책임져야 한다. 근거가 있다면 정확히 밝혀줄 것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이어 "정치권마저 감정에 휩쓸리면 국익은 추락한다"며 "지금은 해법 마련이 우선이다. 일본은 선거가 있다. 선거가 끝나는 대로 의회채널로 교류를 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이주영 기자  dklee2006@naver.com

<저작권자 © 독도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