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문화재청, 정월 대보름에 창경궁에서 보름달 구경
[사진-전국뉴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창경궁관리소는 오는 19일 정월 대보름을 맞이해 '정월 대보름 부럼 나눔' 행사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정월 대보름 부럼 나눔 행사'는 창경궁을 찾는 관람객을 대상으로 19일 오전 9시부터 선착순 300명에게 홍화문 주변에서 땅콩과 호두 등 견과류가 들어있는 부럼 주머니를 증정하는 행사다.

또한 궁궐의 자연 속에서 과학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달밤에 과학' 행사도 마련돼 있다.

오후 7시∼8시 30분 국립어린이과학관의 협조로 창경궁 대온실 주변에 설치한 천체망원경을 통해 보름달과 화성, 겨울철 별자리를 관측할 수 있다.

아울러, 15∼24일 창경궁 풍기대 주변에 대형 달 모형(지름 3m)을 설치해 관람객들이 보름달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을 수 있는 '궁궐에 내려온 보름달' 행사가 펼쳐진다.

오후 7시부터 달 모형에 조명이 들어와 가족, 연인들이 한해의 건강과 소원을 기원할 수 있다.

풍기대는 집복헌 뒤편 언덕 위에 자리하고 있으며, 관람객들은 궁궐과 대형 보름달을 배경으로 아름다운 사진을 남길 수 있을 것이다.

이번 행사는 별도의 참가신청은 없이 창경궁을 방문하는 입장객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문화재청 창경궁관리소는 이번 행사를 통해 기해년 한 해 동안 관람객의 건강과 풍요를 기원하는 마음이 전해지길 바란다.

 

이재호 기자  dokdosisa@naver.com

<저작권자 © 독도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