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장병완 "한국당 스스로 망언 의원들에 대한 징계조치 조속히 내려야"
[사진-전국뉴스]

민주평화당은 12일 자유한국당 일부 의원들의 5·18 폄훼 발언을 두고 강공을 이어갔다.

장병완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한국당 의원들의 망언은 상식 이하의 문제로, '5·18 역사왜곡 3인방'을 제명하지 못하면 국회를 해산하라는 것이 호남 민심"이라고 밝혔다.

[사진-전국뉴스]

장 원내대표는 "한국당 지도부가 이번 사태를 일으킨 장본인들에 대해 역사 해석의 문제라거나, 보수정당의 스펙트럼으로 옹호하는 것에 대해 큰 실망과 분노를 표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한국당이 5·18 민주화운동의 역사적 진실과 헌법적 정당성을 인정한다면 국회 차원의 징계 이전에 한국당 스스로 해당 의원들에 대한 출당 등 징계조치를 조속히 내려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주영 기자  dklee2006@naver.com

<저작권자 © 독도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