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연예/스포츠
블랙핑크, 맨체스터 공연 추가···유럽 6곳 월드투어
[사진-IBS중앙방송]

그룹 '블랙핑크'가 월드투어 유럽 공연에서 영국 맨체스터 콘서트를 추가했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블랙핑크는 5월21일 맨체스터 아레나에서 '블랙핑크 2019 월드 투어 위드 기아 인 유어 아레나 유럽'을 펼친다.

앞서 블랙핑크는 5월18일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22일 영국 런던, 24일 독일 베를린, 26일 프랑스 파리, 28일 스페인 바르셀로나 콘서트를 예고했다. 이번에 맨체스터 콘서트가 추가되면서 블랙핑크는 총 6개 유럽 지역에서 6회 공연한다.

블랙핑크는 현재 투어 중인 아시아와 유럽 외에도 북아메리카와 호주에서도 월드투어를 펼칠 예정이다.

블랙핑크는 지난달 11일 방콕에서 데뷔 첫 월드 투어 포문을 열었다. 자카르타, 홍콩, 마닐라를 돌았고, 이달 15일 싱가포르, 23·24일 쿠알라룸푸르, 3월3일 타이베이에서 콘서트를 연다.

블랙핑크는 월드투어와 함께 11일 미국 ABC '레이트쇼 위드 스티븐 콜베어', 12일 미국 CBS '굿모닝 아메리카'에 출연하는 등 북아메리카 프로모션에도 돌입한다.

 

김현실 기자  siri102@naver.com

<저작권자 © 독도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