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지방의회 의원 해외연수 전면 금지…찬 70.4% vs 반 26.3%"
[사진-IBS중앙방송]

'지방의회 의원 해외연수 전면 금지'에 국민 10명 중 7명이 찬성한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최근 경북 예천군의회 의원들이 해외연수 도중 가이드를 폭행하고 접대부를 요구하는 발언으로 파문이 일고 있는 상황에서 나온 결과라 관심이 모아진다.

여론조사업체 리얼미터는 지난 11일 CBS 의뢰로 전국 19세 이상 성인 505명에게 '지방의회 의원 해외연수 전면금지'에 대한 국민 여론을 조사한 결과, 찬성(매우 찬성 51.4%, 찬성하는 편 19.0%) 응답이 70.4%로 집계됐다고 14일 밝혔다. 반면 반대는 26.3%(매우 반대 15.0%, 반대하는 편 11.3%)에 그쳤다. '모름·무응답'은 3.3%였다.

지역별로는 부산·경남·울산(찬성 76.6% vs 반대 21.5%)에서 찬성 여론이 가장 우세했다. 연령별로는 20대(81.3% vs 13.1%), 이념 성향으로는 중도층(74.1% vs 22.9%), 정당 지지층으로는 바른미래당(74.5% vs 21.7%)에서 찬성 여론이 많았다.

이같은 조사결과에 대해 리얼미터는 "모든 지역, 연령, 이념성향, 정당 지지층에서 찬성 여론이 대다수였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여론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4.4%p, 응답율은 6.7%였다. 그 밖의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와 리얼미터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신홍진 기자  hjshin1123@naver.com

<저작권자 © 독도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홍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