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연예/스포츠
12월 28일(금) 저녁 8시 30분 방송!‘2018 KBS 가요대축제’최정상 K-POP 스타&대세 보이-걸그룹&꿀보이스 남자 솔로
[사진-IBS중앙방송]

‘2018 KBS가요대축제’ 2차 라인업이 공개됐다.

공개된 2차 라인업은 EXO-트와이스-AOA-빅스-뉴이스트 W-GOT7-몬스타엑스-NCT 127-용준형-10CM-로이킴-러블리즈-모모랜드 등 총 13개 팀으로 2018년 가요계를 결산하며 판타스틱한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먼저 ‘퀸터플 밀리언셀러’ 대기록을 세우며 글로벌 인기질주를 이어가는 EXO, 발매하는 곡마다 대박을 터뜨리며 ‘10연속 히트’에 성공한 트와이스, ‘빙글뱅글’로 여름을 뜨겁게 달군 AOA등 높은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K-POP 스타들의 출연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또한 탄탄한 팬덤을 자랑하는 대세 보이그룹과 걸그룹이 대거 출연한다. 매 앨범마다 파격적인 컨셉으로 시선을 강탈하는 ‘컨셉의 神(신)’ 빅스, 강렬한 카리스마와 칼군무로 무장한 뉴이스트 W, 훈훈하고 세련된 비주얼로 국내∙외 인기몰이 중인 GOT7, 최근 ‘뮤직뱅크’ 1위를 차지하며 눈부신 행보를 보이고 있는 몬스타엑스, ‘K-팝 센세이션’으로 불리는 NCT 127등이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더욱이 ‘명불허전 청순퀸’으로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는 러블리즈, 올해 ‘뿜뿜’과 ‘BAAM(배엠)’으로 2연속 메가히트를 기록한 모모랜드까지 총출동해 숨 막히는 매력 대결을 펼친다.

그런 가운데 추운 겨울 밤, 여심을 사르르 녹이는 꿀보이스를 장착한 남자 솔로 가수들의 출연도 눈길을 끈다. 부드러운 남성미로 첫 솔로 정규 앨범에 성공한 용준형, ‘달달 음색 끝판왕’ 10cm, ‘발라드 황태자’로 올라선 로이킴이 합류해 기대를 수직 상승시킨다.

연일 초특급 라인업으로 기대를 높이고 있는 ‘가요대축제’는 올 한 해를 빛낸 가수들이 총출동해 연말을 화려하고 특별하게 마무리하는 축제 중의 축제. 특히 오는 28일 저녁 8시 30분부터 방송되는 ‘2018 KBS 가요대축제’는 ‘大 환상 파티’라는 주제로, 이제껏 본 적 없는 새롭고 유니크한 무대가 펼쳐질 예정이다.

앞서 공개된 방탄소년단-워너원-레드벨벳-세븐틴-여자친구-BTOB-에이핑크-황치열-선미-청하-노라조-오마이걸-(여자)아이들의 1차 라인업과 더불어 EXO-트와이스-AOA-빅스-뉴이스트 W-GOT7-몬스타엑스-NCT 127-용준형-10CM-로이킴-러블리즈-모모랜드의 2차 라인업까지 화려한 출연진들로 그 어느 때보다 기대를 높이며 벌써부터 뜨거운 열기를 달구고 있다.

이에 KBS 가요대축제 제작진은 “올해 가요계는 국내를 넘어 글로벌 스타 파워를 보여준 해였던 만큼 의미 있는 가요대축제가 될 것이다”라며 “KBS가요대축제는 매해 알찬 구성과 다양한 볼거리로 화제를 모아왔다. 그 어느 해보다 풍성하게 치러질 ‘大 환상 파티’ KBS가요대축제를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2018 KBS 가요대축제’는 12월 28일(금) 저녁 8시 30분 여의도 KBS홀에서 개최되며 KBS 2TV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다.

 

김현실 기자  siri102@naver.com

<저작권자 © 독도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