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김성태 "조국은 공직기강 확립에 실패한 민정수석일 뿐"
[사진-전국뉴스]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는 4일 "민주당이 조국 수호를 당론으로 채택할 기세"라고 밝혔다.

김성태 원내대표는 이날 원내대책회의에서 "민주당은 조국 수석이 꺾이면 촛불 정신이 사그라들 거라며 과도한 집착을 보이지만 조국은 그저 공직기강 확립에 실패한 민정수석일 뿐"이라고 비판했다.

[사진-전국뉴스]

그는 또 이해찬 대표가 민정수석실 특별감찰반의 비위 의혹에 대해 '개인의 일탈'이라고 언급한 데 대해선 "도대체 이 정권엔 개인적 일탈이 왜 그렇게 많은지, 사람을 쓰려면 일탈하지 않는 개인을 잘 선별해서 쓰라"고 일침을 놓았다

김 원내대표는 또 문재인 대통령이 뉴질랜드로 향하는 비행기에서 기자들에게 국내 문제는 질문 받지 않겠다고 말한 것에 대해서도 "부적절한 태도"라고 비판했다.

 

이계환 기자  lkhwany@naver.com

<저작권자 © 독도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계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