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다문화가정 임산부에게 전기레인지 세트 지원 (주)KT, 건강한 출산 환경 위해 전남복지재단 등에 100가구 분 전달
[사진-IBS중앙방송]

전라남도와 전남복지재단은 ㈜KT가 다문화가정 100가구에게 1천800만 원 상당의 전기레인지(인덕션)와 전용냄비세트를 지원해달라고 전달해왔다고 8일 밝혔다.

전달식에는 문동식 전라남도 보건복지국장, 최옥진 ㈜KT 전남고객본부 법인센터장, 곽대석 전남복지재단 대표이사, 정광선 전남다문화가족지원센터협회장, 임산부 대표로 하리로바 페루자(목포시 거주․31)가 참석했다.

지원 가구는 가스레인지 배출 물질의 환경유해로부터 임산부의 건강을 지킬 수 있도록 중위소득 120% 이하의 다문화가정 임산부로 전남다문화가족지원센터협회를 통해 선정됐다.

이번 기부는 전남복지재단이 저출산 극복 차원의 자원발굴을 위해 ㈜KT에 제안해 이뤄졌다.

지난해에도 ㈜KT는 해남 소재 전라남도 공공산후조리원 1호점 이용 산모와 해남군 임산부에게 다중언어 태교 콘텐츠가 탑재된 테블릿PC 30대를 지원했다.

전남복지재단과 ㈜KT측 관계자는 “다문화가정 임산부에게 전기레인지(인덕션)와 전용냄비세트를 지원함으로써 건강한 출산과 좋은 육아 환경이 조성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출산과 양육을 위한 다양한 지원 방안을 마련해 저출산 문제를 극복하는데 서로 협력하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계환 기자  lkhwany@naver.com

<저작권자 © 독도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계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