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홍준표 "6ㆍ13 지방선거 엉터리 여론조사 기승 부릴 것"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14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공천장 수여식에서 서울 송파을 배현진, 부산 해운대을 김대식, 천안갑 길환영 후보에게 공천장을 수여한 뒤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사진-전국뉴스)]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는 이번 지방선거에서 엉터리 여론조사가 기승을 부릴 것이라고 주장했다.

홍 대표는 14일 자신의 SNS를 통해 벌써부터 자칭 공영방송이 왜곡을 시작했으니, 이제 가짜 언론과 여론이 판을 치는 괴벨스 공화국이 될 수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2004년 노무현 전 대통령 탄핵 당시 방송 3사가 하루 17시간씩 탄핵의 부당성만 집중적으로 방송했고, 자신의 선거구였던 서울 동대문을의 마지막 여론조사는 지는 것으로 나왔지만, 투표 결과 당선됐다고 지적했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14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공천장 수여식에서 서울 송파을 배현진, 부산 해운대을 김대식, 천안갑 길환영 후보에게 공천장을 수여한 뒤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사진-전국뉴스)]

그러면서 보름 만에 여론이 바뀐 것이 아니라 여론조사가 엉터리 왜곡 조사였던 것이라며 정말 민심이 그런지 6월13일 투표를 한번 해보자고 덧붙였다.

 

이주영 기자  dklee2006@naver.com

<저작권자 © 독도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