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특집
독도 바르게 알자!(1)
  • 독도시사신문 편집국
  • 승인 2017.12.21 14:53
  • 댓글 0

[국제신학대학교 겸임교수 유신영 박사]

[Ⅰ] 독도는 2개의 큰 섬과 주위에 89개의 부속도서로 이루어졌으며 동도와 서도간 최단거리는 저조시를 기준으로 151m 떨어져 있으며 총 면적은 187.554㎡에 달한다.

(동도) 독도는 북위 37° 14′ 26.8″, 동경 131° 52′ 10.4(동도 삼각점 기준)에 위치한 우리나라 최동단의 섬이다. 높이는 98.6m, 둘레는 2.8㎞, 면적은 73,297㎡, 장축은 북북동 방향으로 약 450m에 걸쳐 경사 60°로 뻗어있고 중앙부는 원형상태로 해수면까지 커진 수직홀이 특징이다.

(서도) 서쪽으로 위치한 서도 높이는 168.5m, 둘레 2.6㎞, 면적 88,740㎡이며 장축은 남쪽방향으로 약 450m 동서방향으로 약 300m가량 뻗어있다.

독도생성은 460만년부터 적게 270만년부터 용암으로 시작되었다.

자연적 형성과정은

⓵ 독도는 해적 약 2000m 솟아오른 용암이 굳어진 화산섬으로 이루어졌다.

⓶ 독도는 210만년 전 해수면 위로 올라왔고 바닷물과 빗물에 용암이 식으면서 섬 의 모습을 갖추어 나갔다.(즉, 210만년 전 후 무렵부터 지금의 모습을 갖추었다.)

⓷ 250만년 제주도와 비교하면 제주도와 비교하면 340년 앞선 것이다.

 

[Ⅱ] 현재 독도에는 누가 사는가

ㄱ) 주민등록부상 24명 ㄴ) 가족관계등록부상 2,053명(86년 6월 3일 기준)

주민등록 인구는 총 4명으로 김성도·김신열 부부와 허원신<독도등대근무>, 편부경<시인>씨가 등재되어 있다. 그리고 현재(2016년 12월 기준 약 40명, 등대관리 3명, 울릉군청소속의 독도관리사 직원 2명이 있다.

 

[Ⅲ] 독도 최초의 주민은 누구인가

ㄱ) 최종덕<1925~1987> 평양출생

독도에 들어가 물골을 찾고 움막장을 지어 생활을 시작했다. 181년 독도 전입신고를 함으로써 최초의 독도주민이 되었고 이후 방파제와 계단공사, 우선전화개설(경비전화)등 활동을 통해 지금의 독도터전을 만들었다.

ㄴ) 1987년 9월 23일 뇌출혈로 별세

9월초 태풍으로 파손된 숙소 등을 보수하기 위해 대구로 자재 구입하러 나갔다가 터미널에서 갑자기 쓰러져 병원에 입원했으나 그 이튿날 영원히 세상을 등졌다.

 

[Ⅳ] 최종덕의 업적

△ 토담집을 지어 생활<지금의 어민 숙소>

△ 물골 발견<물이 나오는 샘물>

△ 수중창고를 만들어 전복 수정 방법, 특수어망 등을 개발

△ 독도 동도 물탱크 공사 설치<동아건설, 해군 해병대 협조>

△ 생물발견

 

[Ⅴ] 독도는 국유재산법 제6조에 규정, 행정재산으로 현재 등기 부상, 국토해양부 재산으로 등재되어 있다.

 

[Ⅵ] 독도의 현 공시지가는?

독도전체 공시지가는 2016년 기준 50억 563만원이다. 2015년 42억 7,302만원으로 지난해에 비해 17.2%(7억 3261만원)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Ⅶ] 독도가 우리 땅인 역사적 근거

ㄱ) 삼국사기 - 신라시대(서기 512년, 신라지증왕 13년), 신라장수 이사부가 우산국 영토인 울릉도와 독도를 정복하여 병합하였다. 1497년전 독도는 대한민국 영토로 기록되어 있다. 일본은 104년전에 일본땅으로 명기했다. 우리는 1504년전에 대한민국 땅으로 명기했다.

 

ㄴ) 세종실록지리지 - 울릉도와 우산국은 마주보는 섬이며, 모두 우산족의 땅이였다고 나와 있다. 우산국이 울릉도뿐만 아니라 독도가 포함된다는 문헌으로는 세종실록지리지, 민기요람, 군정편, 증보 문헌비고 등 고문헌에 나타나 있다.

 

[Ⅷ] 1900년의 칙력 제 41호로 독도는 울릉도군의 소속이 된다. 조선왕조의 국호가 대한제국으로 개정된 후 일본인들의 울릉도 불법 침입과 사를 수행하게 하고 일본이 대규모로 불법 도발을 자행하고 있음을 보고 받았다.

대한제국은 이에 적극적인 대책의 일환으로 울릉도와 독도를 지방행정 구역상 독립된 군으로 승격시켜 도감 대신 군수를 두고 1900년 10월 25일 칙령 제41호를 발표하고 관보에도 기재했다.

 

칙령 제41호 제 2조

군청위치는 태하동으로 정하고 구역은 울룽 전도(全島)와 竹島<죽도> 및 石島<석도>를 관할 할 것. 여기서 石島는 獨島<독도>를 섬으로 표기한 것이고 1906년 심흥택에 의해 처음으로 獨島라는 지명이 사용되었다.

 

이어서 계속 다음호에..

 

 

독도시사신문 편집국  dokdosisa@naver.com

<저작권자 © 독도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독도시사신문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