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美로 뻗어가는 KT '기가 혁신기술'···보스턴에 기가 인터넷 구축
[사진제공-IBS중앙방송]

​​KT가 미국에서 가장 오래된 도시 중 하나인 보스턴에 구리선 만으로 1Gbps의 인터넷 속도를 구현하는 '기가 혁신기술'을 선보인다.

KT는 미국 보스턴시와 '디지털 평등(Digital Equity) 프로젝트'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12일 밝혔다.

KT-보스턴시-넷블레이저 3자간에 체결된 이번 MOU에 따라 미국 보스턴에 KT의 기가 와이어(GiGA Wire) 기술이 공급될 예정이다.

지난 4월 KT 황창규 KT회장은 미국 매세추세츠주 하버드 비즈니스 스쿨(HBS)에서 특별강의를 마친 후 보스턴 시청을 찾아 마틴 월시(Martin Walsh) 시장과 디지털 형평 프로젝트 추진을 위한 기술협력 등에 대해 논의했다. 이어 이달 7일 대니얼 고(Daniel Koh) 보스턴시 비서실장이 한국을 방문해 KT와 보스턴이 MOU를 체결하는 결실을 맺게 됐다.

대니얼 고는 지난 7일 서울 종로구 KT 광화문빌딩에서 황 회장과 만남을 가졌으며, 경기 과천의 KT 망 관제센터와 서울 목동에 위치한 인터넷 데이터 센터(IDC)를 둘러봤다.

'기가 와이어'는 광케이블 없이 구리선 만으로 1Gbps의 인터넷 속도를 구현하는 기술이다. HBS 케이스(Korea Telecom: Building a GiGAtopia)에서도 기가 와이파이(GiGA Wi-Fi), 기가 LTE(GiGA LTE)와 함께 3대 기가 기술로 소개했을 정도로 차별화된 기술이다.

보스턴은 상당수 건물이 노후화돼 네트워크 인프라 개선이 쉽지 않다는 문제를 갖고 있다. 이번에 기가 와이어가 공급되면 보스턴은 보다 쾌적한 인터넷 환경을 갖춘 도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MOU에 따라 보스턴에 기가 와이어 시범망이 구축될 예정이다. 올해 가을까지 시범사업을 통해 저소득층 100~150가구에 기가 와이어를 공급할 계획이다.

시범사업에서 KT는 장비, 노하우 등 기가 와이어 기술을 제공하고, 보스턴시는 구축지역 선정 등 전체적인 관리를 맡는다. 보스턴시 지정 인터넷 사업자인 넷블레이저(NetBlazr)는 장비 구축 및 운영, 유지보수, 고객 서비스 등을 담당한다.

이번 MOU는 보스턴시에서 추진하는 주요 정책 중 하나인 디지털 평등 프로젝트(Boston Digital Equity Project)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디지털 평등 프로젝트는 민관협력의 의한 네트워크 인프라 개선을 통해 보스턴 시내 모든 가정과 기업에 합리적인 비용으로 초고속 인터넷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동면 KT 융합기술원장(부사장)은 "KT의 기가 와이어가 미국 보스턴에 공급되는 것은 전기통신 시대를 열었던 미국에서 한국 ICT의 앞선 기술력을 인정받은 것으로 평가된다"며 "앞으로 KT는 기가 와이어와 같이 사람을 향한 혁신기술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글로벌 무대에 도전하겠다"고 말했다.

 

박경선 기자  dokdosisa@naver.com

<저작권자 © 독도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